아이디 저장
보안접속
ID/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영어
일본어
중국어
한자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이탈리아어
포르투갈어
아랍어
베트남어
인도어
태국어
말레이어
미얀마어
몽골어
터키어
카자흐어
우즈베크어
히브리어
이란어
폴란드어
헝가리어
세르비아어
체코어
루마니아어
네덜란드어
스웨덴어
덴마크어
노르웨이어
그리스어
스와힐리어
필리핀어
기타
  alice55 66 송이
  lifesgood 33 송이
  kms1985 11 송이
  minhur2003 5824 송이
  sok1607 5570 송이
  etoile27 4858 송이
  shenidan 4779 송이
  sockman 3490 송이
  monkeyflip 3010 송이
  jhbueno 2441 송이
  linda78kr 2421 송이
  spiritjj 2109 송이
  lik311 2014 송이
 
[기타]  (5월 가정의달 시리즈) 우리나라를 비롯한 세계 어버이날은 언제부터 생겼을까?

안녕하세요. 오늘의 주제는 5월 8일 어버이날을 맞이하여 세계 각국의 어버이날을 알아보도록 할텐데요.


흔히, 우리가 알고있는 어버이날은 원래 우리나라에서 생겨난 것이 아니라고 하네요. 짧게 그 유래를 살펴보자면, 어버이날은 영국, 그리스에서 사순절의 첫 날부터 넷째 주 일요일에 부모님의 영혼에 감사하기 위해 교회를 찾는 풍습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또한, 1910년경 미국의 한 여성이 어머니를 추모하기 위해 교회에서 흰 카네이션을 마을 교인들에게 나누어 준 행사에서 비롯된 것이 선교사들을 통해 우리나라에 전파됐고, 1956년 당시 이승만 대통령이 5월 8일을 부모님을 기념하는 날로 공식 지정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세계 각 국의 어버이날은 언제일까요? 오늘은 한번 해외 각 국의 어버이날 풍습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한국의 어버이날-


대한민국의 5월달은 어린이날, 어버이날, 부부의날 등 특별한 날들로 가득 찬 가정의 달이죠. 그 중 5월 8일은 어버이날입니다. 다른 나라와는 달리, 우리나라는 어머니, 아버지의 날을 따로 두지 않고 있는데, 어머니, 아버지뿐만 아니라 할아버지•할머니까지 포함하고, 조상과 모든 어른을 위한 날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사실 한국에서도 전통적으로는 어버이날이 아닌 '어머니날'이 있었다고 합니다. 12월 동짓날 자녀들은 버선 한 켤레를 정성스럽게 지어 어머니께 드렸다고 합니다. 이를 ‘동지헌말(冬至獻襪)’이라고 하며 그 버선을 신고 이날부터 길어지는 햇살을 밟으며 그처럼 오래 사시길 기원했습니다. 한국에서는 1956년부터 5월 8일을 ‘어머니날’로 지정했다가 1974년부터 ‘어버이날’로 변경해 기념하고 있다고 합니다.

 

보통 많은 사람들이 어버이날에 부모님께 카네이션을 드리죠. 붉은 카네이션은 사랑, 존경(건강을 바라는 사랑)이라는 꽃말을 지닌다고 하네요.

 
 

-미국의 어버이날-


미국은 우리나라와는 다르게, 어머니의 날, 아버지의 날이 다른 날입니다. 5월의 두 번째 일요일을 어머니날로 하여 아버지의 날보다 더 큰 의미를 둔다고 하는데요, 어머니들은 이날 침대에서 아침상을 받거나 가족들과 레스토랑에서 브런치(아침 겸 점심)나 저녁을 함께하며 축하를 받습니다.

 

또한, 어머니가 생존한 사람은 빨간 카네이션을, 어머니가 사망한 사람은 흰 카네이션을 가슴에 달고 각종 집회를 열며, 가정에서는 자녀들이 어머니에게 선물을 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카네이션 보다는 어머니가 좋아하는 꽃이 있다면 그 꽃을 선물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하네요. 또한, 어머니의 날에는 "Happy Mother's Day", 그리고 아버지의 날에는 "Happy Father's Day" 라고 인사한다고 합니다.




-일본의 어버이날-



일본 또한 미국의 경우와 유사하게 5월 둘째 주 일요일을 어머니날(母の日)로 정하고, 아버지날(父の日)은 6월 셋째 주 일요일로 정하여 기념하고 있습니다. 특히 5월 둘째 주 일요일인 '하하노히(母の日)'에는 우리나라와 똑같이 빨간 카네이션과 선물 등을 드리면서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표현한다고 하네요. 

 

 

-중국의 어버이날-


중국 또한 미국과 같은 날로 어머니의 날 '무친지에(母親節)'과 아버지의 날 '푸친지에 (父親節)'을 기념합니다. 그리고 전통적으로는 서양풍습 대신 ‘맹모삼천지교’로 유명한 맹자가 태어난 음력 4월 2일을 ‘어머니날’로 기념하기도 했다고 합니다.
 
 

중국에서는 원래 특별히 꽃을 선물하지는 않지만, 오늘날 많은 사람들이 일반적으로 카네이션을 선물하는 풍습이 있습니다. 또한, 중국 고유의 어머니의 꽃은 쉬엔차오화 (萱草花, 원추리)라고 하네요.




-캐나다의 어버이날-


미국과 마찬가지로 5월 둘째주 일요일인 어머니의 날은 비록 캐나다의 공휴일은 아니지만 캐나다 사람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날 중 하나입니다. 하지만 카네이션과 같은 특정한 꽃은 없고 주로 Hanging Basket이라고 하는 꽃바구니를 선물한다고 합니다.

 

이 날 캐나다인들은 어머니에게 카드, 꽃, 기타 선물 등을 선사하고, 가족끼리 외식을 하거나, 떨어져 살고 있는 자녀들은 어머니를 방문하고, 못하면 전화로 인사하는 등의 풍습이 있습니다. 자기 어머니가 아니어도 어머니가 되는 사람들에게 인사를 합니다.
 
 

학교에 다니는 어린 자녀를 둔 엄마는 아이들이 그려 온 가슴 찡한 사랑의 메시지를 적은 그림카드를 받습니다. 학교에서는 어머니날을 맞아 아이들이 직접 머그잔에 그림을 그려 넣는 수업이라든지 예쁜 쿠키나 빵 등을 손수 만드는 수업 등을 마련합니다.

 
 
 

-그리스의 어버이날-


그리스의 어머니의 날은 미국과 달리 매 해의 1월 8일 입니다. 그리스는 전통적으로 남자 아이를 선호합니다. 그래서 남자들은 어려서부터 살림을 거의 하지 않는 다네요. 그리스의 남자들은 결혼 후에도 아내의 알뜰살뜰한 보살핌을 받습니다.
 
 

그러나 해마다 1월 8일이면 남자와 여자들은 배역을 바꾼다고 합니다. 남자들은 집에서 애를 보살피고 빨래를 하고, 청소를 합니다. 여자들은 이날 밖에서 실컷 먹고 놀수 있습니다. 남자들은 문밖으로 나오지도 못한다고 합니다.
 
 

일단 거리에 나오면 여성들이 모여들어 물을 퍼붓거나 달려들어 옷을 벗기기도 합니다. 저녁이 되어야 남자들도 거리에 나와 여자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수 있습니다. 참 재미있는 풍습이죠.

 




-이집트의 어버이날-



이집트의 어머니의 날은 매년 3월의 마지막 금요일입니다. 이날 이집트 사람들은 아무리 바빠도 꼭 집에 돌아가 부모님과 함께 식사를 하며 선물을 드립니다. 이집트에서 어머니날의 선물로는 주방기구, 의복, 생화가 많이 팔린다고 하네요. 이날 상가들에서는 특히 주방기구 할인판매를 많이 한다.

 

관례에 따르면 이집트에서는 해마다 어머니의 날에 ‘최우수 어머니’ 선거활동을 하는데, 전국 28개 성에서 한 명의 최우수 어머니를 선거, 다시 전국적으로 한명을 선출한다고 합니다.

 



-멕시코의 어버이날-


멕시코의 전통 어머니날은 5월 10일입니다. 이 날 멕시코의 어머니들은 다른 나라와 마찬가지로 자녀들로부터 감사, 축복의 선물을 받습니다.

 

이날 이른 새벽이면 멕시코의 전통 민간음악인 ‘마리아치’의 멜로디가 흐르며 사람들을 잠에서 깬다고 합니다. 경제조건이 좋은 자녀들은 ‘마리아치’ 악대를 청해 어머니를 위해 노래를 부르게 합니다. 이런 활동은 보통 새벽에 진행된다고 하네요. 그리고 그 다음 온 가족이 함께 식당에 나가 식사를 한다고 합니다.




5월 8일, 평생 갚아도 부족한 부모님의 은혜를 조금이나마 표현하는 공식적인 날인입니다. 값비싼 선물은 아니라도, 푸짐한 밥 한 끼 대접하지 못한다 하더라도 진실된 마음이 섞긴 편지 한 통으로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시기 바랍니다.

 

 

추천수 : 0     반대수 : 0     글쓴이 : rilgun  |  새내기지식인 작성일 : 2015-05-04 조회수 : 996
 

 

표정선택 :
 
 

회사명: (주)유비윈,  사이트명: 랭귀지타운,  대표이사: 진정한,
본사 :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413 동보빌딩 3층   /   물류센터 : 경기도 남양주시 양정로 59-19
사업자등록번호: 101-86-23367,  원격평생교육시설신고 제 원격-154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06-03797호,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청 제2009-9호,  호스팅서비스: 한국호스트웨이(주)
TEL: 1544-3634,  FAX: 02-924-0559,  E-mail: edu@languagetown.com,  개인정보보호관리: 박진남 부장


가입사실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