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저장
보안접속
ID/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영어
일본어
중국어
한자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이탈리아어
포르투갈어
아랍어
베트남어
인도어
태국어
말레이어
미얀마어
몽골어
터키어
카자흐어
우즈베크어
히브리어
이란어
폴란드어
헝가리어
세르비아어
체코어
루마니아어
네덜란드어
스웨덴어
덴마크어
노르웨이어
그리스어
스와힐리어
필리핀어
기타
  alice55 45 송이
  paprika 39 송이
  balm21 36 송이
  minhur2003 5821 송이
  sok1607 5570 송이
  etoile27 4858 송이
  shenidan 4779 송이
  sockman 3490 송이
  monkeyflip 3010 송이
  jhbueno 2441 송이
  linda78kr 2421 송이
  spiritjj 2109 송이
  lik311 2014 송이
 
[한자]  드뎌~ 한능원 자격검정 급수별 알아야 사자성어 1급!!

드뎌~   1급!!

 

苛斂誅求(가렴주구) : 세금을 가혹하게 거두어들이고, 무리하게 재물을 빼앗음.

渴而穿井(갈이천정) : 목이 말라야 비로소 샘을 판다. 미리 준비를 하지 않고 있다가 일이 지나간 뒤에는 아무리 서둘러 봐도 아무 소용이 없다. 또는 자기가 급해야 서둘러서 일을 한다.

甘呑苦吐(감탄고토) : 달면 삼키고 쓰면 뱉음.

康衢煙月(강구연월) : 강구는 사통오달의 큰 길로서 사람의 왕래가 많은 거리, 연월은 연기가 나고 달빛이 비친다. 태평한 세상의 평화로운 풍경. ꄨ 張三李四, 匹夫匹婦, 善男善女, 樵童汲婦

改善匡正(개선광정) : 좋도록 고치고 올바로 잡음.


去頭截尾(거두절미) : 머리와 꼬리를 잘라 버린다. 요점만 남기고 앞뒤의 사설을 빼버린다.

乾坤一擲(건곤일척) : 하늘이냐 땅이냐를 한 번 던져서 결정한다. 운명과 흥망을 걸고 단판으로 승부나 성패를 겨룬다. 또는 오직 이 한번에 흥망성쇠가 걸려있는 일.

隔靴搔痒(격화소양) : 신을 신은 위로 가려운 곳을 긁는다. 어떤 일의 핵심을 찌르지 못하고 겉돌기만 하여 매우 안타까운 상태. 또는, 답답하여 안타까움.

見蚊拔劍(견문발검) : 모기 보고 칼 빼기. 조그만 일에도 성을 내는 소견 좁은 행동을 일컫는 말.

股肱之臣(고굉지신) : 다리와 팔뚝에 비길 만한 신하. 임금이 가장 신임하는 중신(重臣).


膏梁珍味(고량진미) : 기름진 고기와 곡식으로 만든 맛있는 음식.

叩盆之痛(고분지통) : 아내의 죽음을 슬퍼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ꄵ붕성지통.ꄵ붕천지통.

刮目相對(괄목상대) : 눈을 비비고 보며 상대를 대한다. 한동안 못 본 사이에 상대방이 놀랄 정도로 발전한다.

矯枉過正(교왕과정) : 굽은 것을 바로 잡으려다가, 도를 지나쳐 도리어 중정을 잃음. 矯枉過直(교왕과직)

狗尾續貂(구미속초) : 담비의 꼬리가 모자라 개꼬리로 잇는다는 뜻. 훌륭한 것에 보잘 것 없는 것이 잇닿음.


捲土重來(권토중래) : 흙먼지를 날리면서 거듭 온다. 한번 실패한 사람이 다시 세력을 갖추어 일어남.

錦繡之腸(금수지장) : 비단결같이 고운 마음씨를 이름. 아름다운 마음씨의 所有者.

寄與補裨(기여보비) : 이바지하여 돕고 부족함을 보태어 줌.

杞人之憂(기인지우) : 기나라 사람의 근심. 쓸데없는 군걱정.

南橘北枳(남귤북지) : 강남의 귤을 강북으로 옮기면 탱자로 변한다. 환경에 따라 선하게도 악하게도 된다.


南船北馬(남선북마) : 중국의 남쪽은 강이 많아 배를 타고 다니고, 북쪽은 들이 넓어 말을 타고 다닌다 함이니, 사방으로 바쁘게 돌아다닌다.

囊中之錐(낭중지추) : 주머니 속의 송곳. 재능이 뛰어난 사람은 숨어 있어도 남의 눈에 드러나게 된다. 또는 아무리 감추려 하나 숨겨지지 아니하고 저절로 드러나 善惡을 가리게 된다.

囊中取物(낭중취물) : 주머니 속에 든 것을 꺼내 가지는 것과 같이 아주 손쉽게 얻을 수 있다.

螳螂拒轍(당랑거철) : 사마귀가 수레바퀴를 막는다. 자기의 힘은 헤아리지 않고 강자에게 함부로 덤비다.

大器晩成(대기만성) : 큰 그릇은 이루어짐이 더딤. 크게 될 사람은 늦게 이루어짐.


戴天之讐(대천지수) : 함께 하늘을 이고 살수 없는 원수. 임금이나 어버이에 대한 원수는 하늘을 함께 하고 살지 않는다.

讀書三昧(독서삼매) : 아무 생각 없이 오직 책읽기에만 골몰하고 있는 상태. 한 곳에 정신을 집중하는 것.

桃園結義(도원결의) : 의형제를 맺음. 중국 촉나라의 유비, 관우, 장비가 일찍이 도원에서 형제의 의를 맺었다는 고사에서 유래함.

斗酒不辭(두주불사) : 말술도 사양하지 않음. 주량이 매우 큼.

杜撰(두찬) : 저술(著述)에 전거(典據)나 출처가 확실하지 않은 문자를 쓰거나 오류가 많음.


得隴望蜀(득롱망촉) : 욕심은 한이 없음.

磨斧爲針(마부위침) : 도끼를 갈아 바늘을 만든다. 꾸준히 노력함.

磨斧作針(마부작침) : 도끼를 갈아 바늘을 만든다는 말로, 아무리 어려운 일이라도 꾸준히 노력하면 이룰 수 있다. 積土成山(적토성산). 水滴穿石(수적천석).

輓歌(만가) : 상여를 메고 갈 때 부르는 노래. 혹은 죽은 사람을 애도하는 노래.

滿身瘡痍(만신창이) : 온몸이 상처투성이. 성한데가 없을 만큼 상처투성이가 됨. 또는 사물이 쓸 만한 데가 없을 정도로 결함이 많음.


亡羊補牢(망양보뢰) : 양을 잃고서 그 우리를 고친다. 실패한 후에 일을 대비한다. 이미 때가 늦었다.

矛盾撞着(모순당착) : 같은 사람의 말이나 행동이 앞뒤가 서로 맞지 아니하고 모순됨. =자가당착.

沐浴齋戒(목욕재계) : 몸을 깨끗이 하고 마음을 가다듬어 부정을 피함.

猫項懸鈴(묘항현령) : 고양이 목에 방울달기. 실행하지 못할 일을 공연히 의논만 함.

無知蒙昧(무지몽매) : 아는 것이 없이 어리석음.


反目嫉視(반목질시) : 서로 눈을 돌리고 미워하는 것. 눈으로 흘겨보고 노려 보다.

班常嫡庶(반상적서) : 양반과 상민, 적자와 서자.

半信半疑(반신반의) : 반은 믿고 반은 의심하다.

反哺報恩(반포보은) : 자식이 부모가 길러준 은혜에 보답하는 것.

坊坊曲曲(방방곡곡) : 어느 한 군데도 빼놓지 않은 모든 곳. 도처(到處).


杯盤狼藉(배반낭자) : 술잔과 접시가 어지럽게 흩어져 있는 모양. 술을 마시고 한창 난잡하게 노는 모양.

徘徊顧眄(배회고면) : 목적 없이 이리저리 거닐면서 여기저기 기웃거리다.

百年偕老(백년해로) : 부부가 되어 서로 사이좋고 화목하게 함께 늙다.

百尺竿頭(백척간두) : 백자나 되는 높은 장대 위에 올라섰으니 위태로움이 극도에 달하였다.

伯尺竿頭進一步(백척간두진일보) : 백자나 되는 높은 장대 위에 다달은 것은 이미 할 수 있는 일을 다한 것인데 또 한 걸음 나아간다 함은 더욱 노력하여 위로 향한다.


不俱戴天之怨讐(불구대천지원수) : 같은 하늘을 일 수 없는 원수. 不共戴天之怨讐(불공대천지원수)

赴湯蹈火(부탕도화) : 끊는 물과 타는 불에 들어간다는 뜻으로, 어떠한 괴로움도 사양하지 아니함을 이르는 말.

粉骨碎身(분골쇄신) : 뼈가 가루가 되고 몸이 부서진다. 있는 힘을 다해 노력하다. 또는 남을 위하여 수고를 아끼지 않음.

悲憤慷慨(비분강개) : 슬프고 분하여 마음이 북받침.

脾肉之歎(비육지탄) : 넓적다리에 살이 붙음을 탄식함. 자기의 뜻을 펴지 못하고 허송세월하는 것을 한탄하다.


憑公營私(빙공영사) : 공적인 일을 빌어서 사리사욕을 채움.

獅子吼(사자후) : ① 석가모니의 목소리를 사자의 우는 소리에 비유. 사자가 소리쳐 울 때 작은 사자는 용기를 내고 기타 일체의 금수는 도망쳐 숨어버리는 것과 같이 석가모니의 설법을 들을 때 보살은 정진하고 도를 벗어난 악마들은 숨어버린다. ② 사자의 울부짖음. ③ 크게 열변을 토하다. ④ 샘이 많은 여자가 남편에게 암팡스럽게 대드는 것.

山戰水戰(산전수전) : 산에서 물에서 싸움. 세상일의 온갖 고난을 겪은 경험.

三昧境(삼매경) : 오직 한 가지 일에만 마음을 집중시키는 경지.

三不朽(삼불휴) : 세운 德, 이룬 功, 교훈이 될 훌륭한 말.


傷弓之鳥(상궁지조) : 활에 상처를 입은 새는 굽은 나무만 보아도 놀란다. 한 번 궂은일을 당하고 나면 의심하고 두려워하게 된다.

先後撞着(선후당착) : 앞뒤가 서로 맞지 않고 모순됨.

首鼠兩端(수서양단) : 쥐가 머리를 내밀고 나갈까 말까 망설인다. 자기의 행동을 결정하지 못하고 요리조리 눈치만 살핀다.

水泄不通(수세불통) : 물이 샐 틈이 없다. 단속이 엄하여 비밀이 새어 나가지 못한다.

袖手傍觀(수수방관) : 손을 소매 속에 넣고 곁에서 보고만 있음. 어려운 사람이 옆에 있는데 조금도 도와주지 않고 그냥 보고만 있음.


水滴穿石(수적천석) : 작은 물방울이라도 끊임없이 떨어지면 결국에는 돌에 구멍을 뚫는다는 뜻.

孰能禦之(숙능어지) : 누가 능히 막겠는가?

菽麥不辨(숙맥불변) : 콩인지 보리인지 분별하지 못한다. 어리석고 못난 사람.

純潔無垢(순결무구) : 마음과 몸이 아주 깨끗하여 조금도 더러운 때가 없다.

伸寃雪恥(신원설치) : 마음에 맺힌 원한을 풀고 수치스러운 일을 씻어 버림.


十匙一飯(십시일반) : 열 명이 한 술씩 보태면 한 사람이 먹을 분량이 된다. 여럿이 한 명을 돕기는 쉽다.

阿鼻叫喚(아비규환) : 참혹한 고통 가운데서 살려달라고 울부짖는 상태를 이르는 말.

暗中摸索(암중모색) : 어둠 속에서 손을 더듬어 찾는다. 어둠 속에서 일을 하다. 확실히 알지 못하는 것을 어림짐작하다.

曖昧模糊(애매모호) : 희미하여 분명하지 못함.

語不成說(어불성설) : 말이 말이 되지 않는다. 하는 말이 조금도 사리에 맞지 않다.


諺文風月(언문풍월) : 지난날, 우리 글로 지은 시가 따위를 얕보아 이르던 말.

煙霞痼疾(연하고질) : 산과 물을 매우 사랑하는 것이 마치 고치지 못할 병이 든 것 같음.

寤寐不忘(오매불망) : 자나 깨나 잊지 못하다.

五色玲瓏(오색영롱) : 여러 가지 빛이 한데 섞이어 찬란하게 비침.

玉石俱焚(옥석구분) : 옥과 돌이 함께 불탄다는 뜻으로, 선인과 악인이 모두 재앙을 당함.


蝸角之爭(와각지쟁) : 달팽이의 뿔 위에서 하는 싸움. 매우 사소한 일로 다툼. 작은 나라끼리 싸움.

臥薪嘗膽(와신상담) : 섶에 누워 자며 쓸개를 맛봄. 원수를 갚기 위해 온갖 고생을 다함. 切齒腐心(절치부심). 會稽之恥(회계지치).

龍虎相搏(용호상박) : 용과 범이 서로 싸우다. 강한 사람이나 나라가 서로 싸우는 것.

迂餘曲折(우여곡절) : 여러 가지로 뒤얽힌 복잡한 사정이나 변화.

雨後竹筍(우후죽순) : 비온 뒤에 죽순이 자라듯이 어떤 일이 일시에 많이 생기다.


游於釜中(유어부중) : 가마솥 속에서 논다. 생명이 매우 위험한 상태에 놓여 있다.

流言蜚語(유언비어) : 근거 없이 널리 퍼진 소문.

淫談悖說(음담패설) : 음탕하고 상스러운 이야기.

夷蠻戎狄(이만융적) : 동쪽․남쪽․서쪽․북쪽 오랑캐. 즉 사방의 오랑캐.

一目瞭然(일목요연) : 한 번 보고 곧 환하게 알 수 있음.


一瀉千里(일사천리) : 강물이 쏟아져 단번에 천리를 감. 신속하게 진행되다. 문장이나 글이 명쾌하다.

臨難鑄兵(임난주병) : 난리가 난 뒤에 무기를 만든다. 이미 때가 늦었음.

立錐之地(입추지지) : 송곳 하나 세울 만한 땅. 매우 좁아서 조금도 여유가 없다.

自家撞着(자가당착) : 자기의 언행이 전후(前後) 모순(矛盾)되어 일치하지 않음.

自繩自縛(자승자박) : 자기의 줄로 자기를 묶다. 즉 자기의 언행으로 인하여 자신이 꼼짝 못하게 되는 일.


賊反荷杖(적반하장) : 도둑이 도리어 매를 듦.

輾轉反側(전전반측) : 누워서 이리저리 뒤척이며 잠을 이루지 못한다.

糟糠之妻(조강지처) : 술지게미나 쌀겨와 같은 험한 음식을 함께 먹은 아내. 가난할 때부터 함께 고생해 온 아내.

左顧右眄(좌고우면) : 여기저기 돌아다 봄. 이것저것 생각하며 결정을 짓지 못함.

主客顚倒(주객전도) : 주인과 손님, 앞뒤의 순서가 서로 뒤바뀌다.


走馬加鞭(주마가편) : 달리는 말에 채찍을 가한다. 열심히 하는 사람을 더 부추기거나 몰아치다.


櫛風沐雨(즐풍목우) : 바람에 빗질하고, 비에 머리를 감음. 험한 세상에서 어려움과 고생을 겪고 맛봄.

珍羞盛饌(진수성찬) : 진귀하고 맛있는 음식을 풍성하게 잘 차린 것.

震天動地(진천동지) : 하늘이 진동하고 땅이 흔들리다. 위엄이 천하에 떨치다.

千古不朽(천고불후) : 영원히 썩지 않다.

天機漏泄(천기누설) : 중대한 비밀이 누설 됨.


鐵中錚錚(철중쟁쟁) : 같은 쇠붙이 가운데서도 유난히 맑게 쟁그랑거리는 소리가 난다. 같은 또래 중에서 가장 뛰어난 사람.

樵童汲婦(초동급부) : 나무하는 아이와 물긷는 여인. 평범하게 살아가는 일반 사람.

七顚八起(칠전팔기) : 일곱 번 넘어지고 여덟 번 일어섬. 여러 번의 실패에도 또다시 일어나 분투하다.

七顚八倒(칠전팔도) : 일곱 번 넘어지고 여덟 번 넘어진다. 어려운 고비를 여러 번 겪음.

七縱七擒(칠종칠금) : 상대를 마음대로 함.


針小棒大(침소봉대) : 작은 바늘을 큰 몽둥이 하다. 작은 일을 가지고 크게 허풍을 떨다.

坦坦大路(탄탄대로) : 편편하고 아주 편한 길.

土亭祕訣(토정비결) : 이지함이 지은 도참서. 한 해의 신수를 풀어 보는 데에 씀.

吐哺握髮(토포악발) : 손님에 대한 극진한 대우. 군주가 어진 인재를 예의를 갖추어 맞이함.

波瀾曲折(파란곡절) : 생활이나 일을 진행함에 있어 많은 곤란과 변화를 겪다.


波瀾萬丈(파란만장) : 물결의 기복이 심한 것처럼 사업이나 생활에 곡절과 변화가 심하다.

夏爐冬扇(하로동선) : 여름에는 화로와 겨울에는 부채. 일이 격에 맞지 않음.

緘口無言(함구무언) : 입을 다물고 말이 없음.

含哺鼓腹(함포고복) : 음식을 먹으며 배를 두드린다. 천하가 태평하여 즐거운 모양.

駭怪罔測(해괴망측) : 말할 수 없이 해괴함.


偕老同穴(해로동혈) : 부부가 화목하여, 살아서는 같이 늙고 죽어서는 같은 무덤에 묻힘. 부부사이의 화목함.

虛心坦懷(허심탄회) : 마음을 비우고 생각을 터놓음. 명랑하고 거리낌이나 숨김이 없는 마음.

懸頭刺股(현두자고) : 머리를 끈으로 묶어 높이 매달고 허벅다리를 찔러 잠을 깨우다. 학업에 매우 힘쓰다.

狐假虎威(호가호위) : 여우가 호랑이의 위엄을 빌리다. 남의 권세에 붙어 위세를 부리는 사람.

糊口之策(호구지책) : 입에 풀칠하다. 겨우 먹고 살아가는 방책.


惑世誣民(혹세무민) : 세상을 미혹되게 하고 백성들을 속이다.

魂飛魄散(혼비백산) : 넋이 날아가고 넋이 흩어지다. 몹시 놀라 어찌할 바를 모르다.

渾然一體(혼연일체) : 사람들의 행동․의지 따위가 조금도 차이가 없이 한 덩어리가 되다.

畵龍點睛(화룡점정) : 장승요가 벽에 그린 용에 눈동자를 그려 넣은즉 곧 하늘로 올라갔다. 가장 요긴한 부분을 마치어 완성시키다.

畵中之餠(화중지병) : 그림의 떡. 아무리 욕심이 나도 차지하거나 이용할 수 없다. 형체는 쓸모없는 것.


鰥寡孤獨(환과고독) : 홀아비, 과부, 고아, 늙어서 자식이 없는 사람. 곤궁하고 불쌍한 처지에 있는 사람.

膾炙人口(회자인구) : 0buha3  |  중수지식인

작성일 : 2008-07-01 조회수 : 10887
 

 

표정선택 :
4tian9
2012-05-09 16:42
감사합니당, 잘 쓸게요~
 
 

회사명: (주)유비윈,  사이트명: 랭귀지타운,  대표이사: 진정한,
본사 :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413 동보빌딩 3층   /   물류센터 : 경기도 구리시 장자호수길 16 나동
사업자등록번호: 101-86-23367,  원격평생교육시설신고 제 원격-154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06-03797호,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서울청 제2009-9호,  호스팅서비스: 한국호스트웨이(주)
TEL: 1544-3634,  FAX: 02-924-0559,  E-mail: edu@languagetown.com,  개인정보보호관리: 박진남 부장


가입사실확인